노래와의 인연 - 꾸준한 노래 연습

정보|2016.12.01 23:43

코인노래방을 처음 접한 날이 기억이 난다. "미리 노래를 부를 수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라는 생각이 계속 맴돈다. 그 당시에는 흥미가 없었고, 중요성을 깨닫지 못했다. 처음 접한 이후 나는 매일 또는 몇 일에 한 번씩은 코인노래방을 갔다. 내가 생각하는 것은 꾸준한 연습이기에 갈 수 밖에 없었다.




가끔씩은 친구와 코인노래방에 같이가서 불렀다. 이렇게 노래는 나의 일상의 낙이 되었다. MP3가 보급되던 시절이자 개인용 휴대폰 보급율이 서서히 증가하던 시대이다. 연습을 하면서 다른 가수의 노래와 해당 가수에 대한 노래 목록을 찾아보기도 했다. 매일 듣고 부르고, 이 걸 반복했다. 



댓글(0)